안양시 비산3동에 자매결연지 불정면 주민자치위원회 방문

지난 21일, 불정면 주민자치위 비산3동에 방문해 교류 활성화 방안 협의

뉴스영 승인 2022.06.24 16:53 의견 0

안양시 비산3동에 자매결연지 불정면 주민자치위원회 방문
안양시 비산3동에 자매결연지 불정면 주민자치위원회 방문

안양시 비산3동(동장 정향숙)과 자매결연지 괴산군 불정면(면장 이남주)이 지난 21일, 비산3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도농상생을 위한 아름다운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불정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안종영) 방문은 위원장을 포함해 위원 7명과 불정면장(면장 이남주) 등 관계공무원 4명, 총 11명이 참여해 당일일정으로 이뤄졌다.

비산3동과 불정면 주민자치위원회는 2006년 12월 자매결연을 맺고부터 교류를 활발히 이어왔으나 코로나19 팬데믹으로 2019년 이후 3년 여간 상호 만남이 끊기면서 주춤한 상황이었다.

이번 방문은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와 일상회복 진행과정에 발맞춰 침체된 자매결연지 주민자치위원회 간 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한 두 주민자치위원회 의기투합의 결과로 두 위원회 상견례를 겸해 교류 활성화 방안 등을 협의하는 값진 시간이었다.

불정면 주민자치위원회는 “배려 넘치는 환영에 감사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고 이남주 불정면장도 “이제 더 자주 만나 활발한 교류를 이어가자”고 말했다.

이광원 비산3동 주민자치위원장은“비산3동을 찾아주신 불정면 주민자치위원회를 환영하며 이번 방문을 계기로 자매결연지 비산3동과 불정면의 교류가 더욱 활발해지기를 기대한다”고 인사했다.

정향숙 비산3동장은“자매결연지 두 주민자치위원회의 노력으로 뜻깊은 자리가 마련되었다는 점 높게 평가하며 이것이야말로 바로 주민자치의 전형”이라고 전하며“‘혼자 가면 빨리 갈수 있어도, 함께 가면 더 오래갈 수 있다’는 교훈을 적극 실천하며 깊은 우호를 쌓아 상생 발전하는 비산3동과 불정면이 되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