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영통구, ‘원천1 지적재조사지구’사업 본격 추진

- 일제강점기 부정확한 지적도 바로잡는다

zen | 기사입력 2020/02/21 [10:35]

수원시 영통구, ‘원천1 지적재조사지구’사업 본격 추진

- 일제강점기 부정확한 지적도 바로잡는다

zen | 입력 : 2020/02/21 [10:35]

[뉴스영 = zen] 수원시 영통구(구청장 송영완)는 지적재조사 사업으로‘원천1 지적재조사지구’에 대한 실시계획을 수립하고, 2월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 뉴스영

 

지적재조사 사업은 일제강점기에 만들어진 부정확한 종이지적에 대해 위성측량을 활용한 디지털지적으로 전면전환하는 사업으로 2012년부터 시작되었다. 현황과 지적도상 경계가 불일치해 정확한 측량성과를 결정하기 어려운 지역을 대상으로 추진된다. 

 

‘원천1지적재조사지구’의 사업대상은 영통구 원천동 84-19번지 일원 64필지(20,803㎡)로 2021년 12월에 완료예정이다. 

 

4월 중 토지소유자, 재산관리청, 이해관계인 등을 대상으로 주민설명회를 개최하여 사업의 필요성 ․ 추진목적 ․  배경 ․ 절차 등을 설명하고 토지소유자 동의서를 징구 및 주민협조를 구할 예정이다.

 

송영완 영통구청장은“지적재조사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토지소유자의 적극적인 사업참여와 협조를 당부드리며, 이번 사업을 통해 경계불일치로 인한 분쟁해소와 구민의 재산권 보호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zen zen1224@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