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유럽·미국발 입국자 공항부터 콜밴 이송

김영식 | 기사입력 2020/03/29 [20:10]

안양시, 유럽·미국발 입국자 공항부터 콜밴 이송

김영식 | 입력 : 2020/03/29 [20:10]

 

▲ 최대호 안양시장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국내입국거주민을 콜밴으로 이송한다고 밝혔다.     ©

 

안양시가 유럽과 미국으로부터 입국하는 안양거주민에 대해 콜밴이송과 함께 감염병 선 검사를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전 세계에 걸쳐 코로나19 확산이 급격이 확산되고 있어, 입국하는 순간부터 가족 및 외부인들과의 접촉을 피하도록 해 감염확산을 막기 위함이다.

 

따라서 공항을 통해 입국하는 무증상자을 비롯한 안양 거주자는 우선적으로 시가 계약한 콜밴에 탑승해 시 보건소로 이송, 검체 채취 후 2주 동안 자기격리에 들어가야 한다.

 

시는 이를 위해 관내 콜밴업체와 공항이송 계약을 체결한 상태로 추후 검체 채취 결과 확진자 판정이 나올 경우는 전문 치료병원으로 이송된다고 전했다. 시는 이미 중국유학생(5명)을 대상으로 콜밴이송 및 시설격리를 실시 중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공항에서부터 감염병을 차단하는 철저한 대응으로 해외입국자로 인한 코로나19 확산 제로화에 도전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김영식 newsgg01@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