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수목치료 및 품질개선 공모전 시상식 개최

수목치료 기술 향상, 우수한 수목치료기술을 발굴 확산

뉴스영 승인 2021.11.26 18:24 의견 0

수목치료 및 품질개선 공모전 시상식 개최
수목치료 및 품질개선 공모전 시상식 개최

산림청은 「수목치료기술 및 품질개선 공모전」시상식과 사례발표회를 26일 정부대전청사 소회의실에서 개최하였다.

공모전은 산림청 주최, 전국수목치료기술자협회(협회장 이종영) 주관으로 추진하였다.

서류 심사와 전문가 심사를 거쳐 최우수상 1점, 우수상 1점, 장려상 6점을 선정하였고 총 2백만 원의 상금을 지급하였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이창진 씨는 “벚나무에서 발생한 충해의 진단 사례”를 발표하였다.

수목치료 및 품질개선 공모전은 다양해지는 생물학적, 비생물학적 치료에 대한 수목치료기술자의 역량을 강화하고, 전국적으로 우수한 수목치료기술을 발굴하여 확산시키고자 추진되었다.

심사단은 이번에 수준 높은 현장 연구와 첨단장비 사용 등 다양한 사례가 제출되어 수목치료기술이 한 단계 발전한 것을 알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정종근 산림청 산림병해충방제과장은 “수목치료 기술 향상을 위해 전국의 일선 현장에서 노력하고 계시는 수목치료기술자분들께 감사말씀을 드린다”라면서, “우수 사례집이 수목치료에 실질적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